2020.06.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7.7℃
  • 박무서울 19.6℃
  • 박무대전 20.6℃
  • 흐림대구 16.8℃
  • 맑음울산 16.9℃
  • 박무광주 21.1℃
  • 맑음부산 19.5℃
  • 맑음고창 19.9℃
  • 박무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6.5℃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8.4℃
  • 맑음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17.2℃
  • 구름조금거제 18.8℃
기상청 제공

기획

알보젠코리아, CSR 브랜드 ‘Hellow’ 론칭하고 지속 가능한 CSR 체계 마련 나서

따뜻한 햇살처럼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고 취약계층의 건강한 삶을 지원한다는 의미 담겨
저소득층 아동 비만 예방, 비만 인식 개선 및 비만 치료 정보 제공, 미혼모 가족 자립 지원 등 건강한 삶 돕는 사회책임활동 펼칠 예정

(미디어온) 알보젠코리아는 지역사회 소외계층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 나눔을 실천하고자 CSR 브랜드 ‘Hellow’를 출시하고 지속 가능한 CSR 체계 마련에 나선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친숙한 느낌의 햇살과 웃는 얼굴이 조합된 CSR 브랜드 ‘Hellow’는 알보젠코리아가 사회책임활동의 비전으로 삼고 있는 ’Better Planet’ 캠페인의 일환으로 우리 삶을 따뜻하게 하는 햇살처럼 우리 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데 기여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고 있다. 또한 ‘Hellow’의 ‘low’는 취약계층의 건강한 삶을 지원한다는 취지에서 부담되는 요소들을 경감하는데 앞장서겠다는 각오를 담았다.

알보젠코리아는 올해 새로운 CSR 브랜드 론칭과 함께 저소득층 아동의 비만예방을 위한 교육과 먹거리를 제공하는 헬시 키친, 비만인식 개선 및 비만예방과 치료 정보 제공하는 헬시 웨이트, 임신에서 출산까지 건강 기본권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저소득층 미혼모 가족의 자립을 돕는 헬시 맘 등 지역사회에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 스타일을 제시하는 사회책임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 같은 CSR 프로그램 전개를 위한 기부금 조성은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사내 카페 ‘Better Planet Café’를 운영하고 사내 임직원들이 이용한 수익금 전액을 자선활동과 기부에 사용하게 된다.

알보젠코리아 이준수 사장은 “새로운 CSR 브랜드 출시가 앞으로 더욱 체계적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을 전개해 나가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임직원들과 한 마음으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알보젠코리아는 ‘Better Planet’ 캠페인을 통해 지역사회의 여러 가지 이슈와 어려움 해결에 동참하고자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2016년에는 에콰도르 지진피해와 북한 어린이 의료 지원을 위해 각각 1억2천만원과 1억5천만원 상당의 의약품을 기부했으며 2017년부터는 지역별 환경운동단체와 연계해 전 임직원들이 환경보호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아울러 2014년부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부금 및 의약품을 지원하고 2017년부터 그룹홈을 퇴소하는 청소년을 위한 의료비 지원 기금도 기부를 이어나가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사내 CSR 동호회를 통해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도움이 필요한 지역 내 어린이를 돌보는 봉사활동을 다각도로 펼치고 있다.

기획

더보기
염태영 시장, “지방정부의 기후위기 대응 정책, ‘그린뉴딜’ 방향 제시할 수 있을 것”
 (케이엠뉴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방정부의 ‘기후위기 비상대응’이 정부의 ‘그린 뉴딜’ 정책 방향을 제시하고 지역에서 현장감 있는 정책을 만드는 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5일 서울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 기초지방정부 기후위기비상선언 선포식’에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으로서 기조 발제한 염태영 시장은 “정부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중요 과제로 ‘그린뉴딜’을 설정했는데, 지방정부의 기후변화대응 정책이 그린뉴딜의 방향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염태영 시장은 “지금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로 가는 길목”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침체한 경제를 회복하는 과정에서 ‘화석연료 경제’로 회귀할지, ‘녹색혁명’으로 나아갈지 선택하는 것은 우리의 몫”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소차, 전기자동차와 같은 친환경 자동차 산업이 지역 일자리를 만들고 재생에너지 등 에너지 전환 산업이 지역 경제를 일으킬 수 있을 것”이라며 “자연과 상생하며 도시의 먹거리를 만들고 지역과 국가가 함께 기후변화대응 정책을 가꿔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지속가능발전지방정부협의회, 기후위기대응·에너지전환지방정부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