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목)

  • 맑음동두천 28.8℃
  • 맑음강릉 20.9℃
  • 맑음서울 29.0℃
  • 구름많음대전 29.3℃
  • 구름조금대구 29.5℃
  • 구름조금울산 21.8℃
  • 구름조금광주 28.7℃
  • 구름조금부산 21.8℃
  • 맑음고창 25.9℃
  • 맑음제주 21.4℃
  • 맑음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7.7℃
  • 구름많음금산 28.4℃
  • 구름조금강진군 25.1℃
  • 맑음경주시 24.7℃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인사아트프라자에서 미술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는 “제6회 히즈아트페어“ 개최

URL복사

히즈아트페어 운영위원회(위원장 후후)는 오는 2021년 3월 3일(수) ~ 3월 9일(화)까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인사아트프라자' 전층에서 '노스텔지어 어게인 인사동'이라는 주제로 제6회 히즈아트페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히즈아트페어는 그동안 5번의 전시를 개최하면서 기존 아트페어와는 확실하게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왔다.

 

'갤러리가 아닌 작가들의 아트페어'라는 이미지가 각인된 것이다. 총괄 운영위원장인 후후도 잘 알려진 서양화가이며, 운영위원회도 작가들이 참여하고 있는 대한민국 화가 및 작가들을 위한 아트페어로 발전해 왔다.

한편 히즈아트페어는 지난 1회부터 4회까지는 논현동에 위치한 호텔 '임피리얼팰리스 서울'에서 개최됐다. 호텔 아트페어는 미술 애호가들이나 콜렉터들에게 널리 알려지는 계기가 됐다.

지난 5회는 중국 상하이에 위치한 더블유 스퀘어에서 '제5회 히즈아트페어-한중 교류전'을 개최해 명실상부 국제적인 아트페어로 거듭나기도 했다.

 

코로나19가 국제적으로 안정세가 되면 국내 뿐 아니라 일본이나 유럽 등 해외에서 히즈아트페어를 개최해 대한민국 작가들을 해외에 적극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이번 히즈아트페어는 원래 2020년 12월 30일부터 2021년 1월 5일까지 열릴 예정이었으나, 정부의 강력한 거리두기 시행에 동참하기 위해 2021년 3월로 연기한 것이다.

 

1회부터 6회까지 히즈아트페어를 총괄해 온 후후 운영위원장은 "마치 길고 어두운 터널을 뚫고 지나온 듯, 지난 1년은 많은 화가들을 포함해 문화예술인들에게 너무도 힘든 시간이었다. 봄이 오면 꽃이 피듯이 3월에 열리는 히즈아트페어 "노스텔지어 어게인 인사동"이 다시 인사동 미술시장에 활기찬 르네상스를 가져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히즈아트페어는 "작가를 위한 작가만의, 새로운 문화예술 방향성"이라고 정의한다. 따라서 판매수익도 작가들에게 높게 책정하고 이를 투명하게 공개하는 '작가를 위한 아트페어'를 지향해왔다.


기획

더보기
염태영 시장 “지방분권형 개헌으로 지방자치 발전 가능”
 (케이엠뉴스) “지방분권형 개헌이 이뤄져야 지방자치가 근본적으로 발전할 수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자치분권 발전을 위해 자치분권형 개헌과 재정분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13일 오후 2시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자치분권 2.0시대 어떻게 맞을 것인가’ 경기·인천권 대토론회에 참석해 이 같은 주장을 펼쳤다. 이날 토론자로 나선 염태영 시장은 “대통령이 연방제 수준의 분권국가를 천명했지만 아직까지 우리의 지방정부는 입법권·재정권·행정권을 갖지 못하고 있다”며 “제대로 된 지방정부로 나아가기 위한 과제의 핵심은 개헌으로 담을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어 지방선거에 대해서도 “풀뿌리 정치인을 뽑는 지방선거가 현실적으로 중앙에 귀속돼 치러지고 있어 내년도 대선에 이어지는 지방선거도 결국 쏠림현상이 있을 것”이라며 “지방선거가 중앙으로부터 독립적으로 영향을 받지 않을 장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지방분권과 재정분권도 기초지방정부의 입장을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염태영 시장은 “지방일괄이양법, 1단계 재정분권, 자치경찰제 등이 대부분 광역단체 중심으로 진행돼 생활권과 내용이 다른 경기도내 기초지자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