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흐림동두천 19.0℃
  • 구름많음강릉 16.4℃
  • 구름많음서울 20.1℃
  • 구름조금대전 19.4℃
  • 구름조금대구 17.4℃
  • 흐림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9.8℃
  • 흐림부산 17.4℃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19.2℃
  • 맑음보은 18.1℃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16.7℃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안성시, 코로나19 대응 ‘경제 백신’ 처방

브리핑 통해 306억원 규모 코로나19 대응 등 세출예산 편성 밝혀

URL복사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18일 오후 4시 시청 4층 대회의실에서 2021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 편성에 관한 비대면 언론브리핑을 개최했다.

 

시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방지하고자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는 한편, 경제적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집합금지 등 행정 명령을 준수한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을 중점적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편성한 예산은 293억 원 규모로 내부유보금 세출조정 13억 원을 합한 총 306억 원의 세출예산이 편성되었다. 306억 원 중 283억 원은 코로나19 대응 사업에 쓰이게 되며, 나머지 23억 원은 AI방역 대책사업과 법정 편성대상인 성립 전 예산 편성에 각각 20억 원과 3억 원이 배분되었다.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코로나19 사업예산을 살펴보면, 보편지원에 해당하는 안성시 재난기본소득이 208억 원을 차지하고 있다. 시는 3월 17일 24시 기준 안성시민과 등록외국인 등에게 1인당 10만원의 지역화폐를 지급하여 시민들을 경제적으로 지원하는 한편, 지역 내 소비촉진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집합금지 업소 등 선별지원을 위해 총 26억 원을 편성하였으며, 시는 이를 통해 ▲집합금지업종 임대료 지원 월 임차료 2개월분(최대 200만원) ▲유흥・단란주점 200만원 ▲실내체육시설 및 노래연습장 100만원 ▲관광・이벤트업 100만원 ▲전세버스 법인・종사자 100만원 ▲학생통학버스 종사자 100만원 ▲PC방・오락실 50만원 등을 지원할 계획이고, 이 외에도 저소득층 학생을 위한 사랑의 PC지원 사업과 종교시설 방역물품 지원 등을 추진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실직하거나 폐업한 시민을 돕기 위한 공공일자리 사업도 39억 원의 예산을 들여 병행한다. 청년인재 고용지원 사업으로 관내 기업체가 신규 고용하는 경우 2년간 월 100만원 범위 내에서 급여의 50%를 보조하여 신규고용으로 인한 부담을 낮춰주고 구직자에게는 재취업의 기회를 확대한다. 추가로, 방문학습도우미, 현장일자리 사업 및 행정보조 요원으로 330여개의 단기 일자리를 만들어 당장의 생계를 걱정해야 하는 시민을 지원한다.

더불어, 방역사업 등에 총 10억 원을 편성하여 사업을 집행할 계획으로, 코로나19 백신접종계획에 발맞춰 백신접종 준비와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등에 2억 5천만 원, 자가격리자 지원 및 방역물품 구입에 3억 8천만 원 등을 투자한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브리핑을 통해 “신속하게 시민 여러분들을 지원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는 의지를 밝히며,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현실화되고 있는 만큼 시민 여러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조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안성시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