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1.6℃
  • 구름많음강릉 5.9℃
  • 맑음서울 2.6℃
  • 박무대전 0.0℃
  • 박무대구 1.9℃
  • 맑음울산 6.8℃
  • 박무광주 3.7℃
  • 맑음부산 9.0℃
  • 구름조금고창 0.2℃
  • 맑음제주 8.3℃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2.2℃
  • 구름조금경주시 0.9℃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제3회 안산국제아트쇼 개최…한국화부터 서양화까지 ‘풍성’

다음달 31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에서 펼쳐져

URL복사

 

(케이엠뉴스) 안산시는 한국화부터 서양화, 공예, 민화, 조각, 서예 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제3회 안산국제아트쇼’가 이달 31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에서 펼쳐진다고 21일 밝혔다.

전날 개전을 알린 안산국제아트쇼는 한국미술협회 안산지부 주최·주관으로 진행되며 1부 전시전은 이달 25일까지, 2부 전시전은 이달 26~31일이다.

아트쇼에는 서양화, 한국화, 공예. 민화, 조각, 서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149명의 작가가 참여했다.

이 가운데 8명은 청년작가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됐다.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세로 국외 작가 섭외는 이뤄지지 않았지만, 안산지부 외 수원·안양·의왕지부를 대표하는 작가 12명을 섭외함으로써 아트쇼의 풍성함을 더했다.

올해 세 번째를 맞는 아트쇼는 한 자리에서 다양한 분야의 작품 전시와 함께 판매까지 이뤄짐으로써 참가한 작가의 창작의욕을 높이고 후속 작품 활동을 지원한다는 점에서 많은 호평을 받고 있다.

더불어, 내방객들은 다양한 미술품을 감상하고 소장 가치가 있는 미술품을 마련할 수 있다는 장점으로 미술 애호가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의 관심도 주목되고 있다.

윤화섭 시장은 “아트쇼가 많은 미술인들의 활발한 활동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며 “많은 시민께서도 수준 높은 작품을 감상하며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을 회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획

더보기
오산 장애인극단 녹두 장애인식개선‘이상한 나라의 앨리스’공연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5일 오산의 장애인 극단 녹두(단장 강경남)에서 연출한 장애 인식 개선 연극이 오산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성공적으로 공연됐다고 전했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라는 제목의 이번 연극은 올해 열 번째 이뤄진 정기 공연으로, 주연 배우를 비롯한 다수의 장애인들이 각종 배역을 맡아 연기하며 30~40년간 장애인 거주시설이라는 공간에서 살다가 세상 밖으로 나온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실화를 기반으로 창작된 이번 연극은, 자유를 얻고자 수 십 년 생활한 거주시설에서 나온 장애인이 세상의 편견과 염려에 부딪치며 장애인의 시선에서는 마치 이상한 나라를 여행하는 듯한 느낌을 사실적으로, 때로는 해학적으로 표현하며 관중들로부터 많은 공감과 호응을 이끌어냈다. 오산중증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오은숙)의 대표적 지원 사업 중 하나인 장애인 극단 녹두는 지난 2010년 결성됐으며, 현재 25명의 장애인 단원이 장애 인식 개선을 위해 매년 정기 공연을 펼쳐 왔다. 또한 센터는 오산시의 지원을 받아 지난해 2월부터 시설 거주 장애인들의 자립을 지원하기 위한‘장애인 자립생활주택’3채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6명의 발달장애인이 생활하고 있다. 오은숙 센